'연의 황후' 홍보차 천후이린ㆍ리밍 내한
'연의 황후' 홍보차 천후이린ㆍ리밍 내한
  • 박공숙
  • 승인 2008.03.04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겸 가수로 활동하는 홍콩 톱스타 천후이린(陳慧琳)과 리밍(黎明)이 영화 ‘연의 황후’ 홍보차 이달 말 방한한다.

이 영화 수입사 K&엔터테인먼트는 “천후이린은 한국을 찾은 적이 있지만 자신의영화 출연작 홍보를 위해서는 처음 방한하며, 리밍 역시 5년여 만에 한국을 찾는다” 고 4일 밝혔다.

청샤오둥(程小東) 감독 작품으로 천후이린, 리밍과 전쯔단(甄子丹) 주연의 ‘연의 황후’는 2천 년 전 대륙 최초로 여황제가 돼야 하는 운명을 가진 공주와 그녀를 사랑하는 대장군, 공주가 사랑하는 전설의 무사 등 세 남녀의 운명과 사랑을 그린 판타지 멜로 영화.

청샤오둥 감독은 ‘영웅’ ‘연인’ ‘황후화’의 무술감독이었으며 ‘천녀유혼’ ‘동방불패’의 감독이기도 하다.

두 배우는 한국을 찾아 기자회견과 무대인사 등에 나설 예정이다.

‘연의 황후’는 다음달 10일 개봉한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