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물위생물 검사 확대
축산물위생물 검사 확대
  • 김경섭 기자
  • 승인 2005.04.14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는 도민들에게 안전한 축산물을 공급하기 위해 축산물판매업소 등에 대한 위생점검에 소비자 및 생산자단체 등 민간인의 참여를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14일 전북도에 따르면 그동안 시·군 공무원으로 편성된 단속반에 소비자·생산단체 등 명예감시원의 참여를 확대하고 단속의 성과를 높이기 위해 시·군 교차단속을 실시하기로 했다.


 도는 이에 따라 시 단위는 매월 한차례씩, 군 단위는 매월 두 차례씩 실시하는 축산물 위생점검에 소비자단체 58명과 생산자 및 판매업자단체 32명 등 총 90명을 참여시키기로 했다.


 단속 내용은 원산지 미표시를 비롯해 젖소 한우 둔갑 판매, 미검사품 취급, 등급 허위 표시 등이다.


 한편 도내지역에는 축산물판매업소 2천617개, 축산물보관업 4개, 축산 운반업 49개소, 축산물포장업 73개 등 총 2천743개의 축산물유통업이 운영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