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대시] 이팝나무 그늘
[초대시] 이팝나무 그늘
  • 서상옥
  • 승인 2020.05.21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하얀 5월의 눈꽃
 구름인 듯 피어나
 풍요를 자랑하네
 
 허기를 채운 이팝
 소망의 꽃다발
 희망찬 삶이라네
 
 헐벗은 시간 위에
 어둠을 밝힌
 하얀 넋이라네
 
 뒤안길 허비던
 가녀린 혼백
 가난을 이겨낸 향기
 
 뽀오얀 눈빛 맞아
 알곡을 빚어낸
 계절의 선물이네

 

서상옥 / 시인, 전북문인협회 회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