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웅포면 동산천 조성 본궤도
익산시, 웅포면 동산천 조성 본궤도
  • 익산=문일철 기자
  • 승인 2020.02.22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가 웅포면 일대 2km에 달하는 동산천에 자연과 함께 걷는 풍요로운 하천 조성을 위한 정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는 하천 정비를 통해 홍수 등 자연재해를 예방하고 친수공간 등을 조성해 주민에게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오는 2021년까지 완공을 목표로 한다.

지난 2019년 착공한 동산천 정비사업은 지난해 토지매입 및 보상등 행정절차를 마쳤고 올해부터 제방 및 홍수방지벽, 하천 호안공 설치, 교량 재가설을 추진하는 등 본격적인 사업 궤도에 올랐다.

정헌율 시장은 “재해예방뿐 아니라 하천을 주변경관과 조화롭게 정비해 주민과 공존할 수 있는 아름다운 소하천으로 가꿔 나가겠다”고 전했다.

익산=문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