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권남용·명예훼손 혐의’ 김승환 전북교육감 경찰 출석 조사
‘직권남용·명예훼손 혐의’ 김승환 전북교육감 경찰 출석 조사
  • 김기주 기자
  • 승인 2019.11.07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산고에 대한 자율형사립고 재지정 평가 과정에서 학부모들로부터 직권남용과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된 김승환 전북교육감이 7일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

 전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김 교육감이 피고발인 신분으로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

 경찰 관계자는 “상산고 학부모들의 고발 건으로 김승환 교육감이 출석했다”면서 “자세한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지난 7월 16일 상산고 학부모들은 상산고 자사고 재지정 평가 과정에서 교육감의 직권남용과 명예훼손 행위가 있었다면서 경찰에 고발장을 냈다.

 학부모들은 전북교육청이 자사고 평가 기준점수를 다른 시·도 교육청(70점)보다 10점 높게 정했고, 3% 이내 혹은 자율이었던 사회 통합전형 대상자 평가 점수를 10% 비율로 올리는 등 직권남용이 있었다고 주장했다.



김기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