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서 양파농장 가던 버스 추락...1명 사망.11명 부상
고창서 양파농장 가던 버스 추락...1명 사망.11명 부상
  • 김선찬 기자
  • 승인 2019.11.03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서 양파농장을 향하던 버스가 추락해 1명이 숨지고 11명이 다쳤다.

 3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 57분께 고창군 대산면 한 도로에서 A(60)씨가 몰던 미니버스가 3m 아래 논으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한 70대 여성이 숨지고 버스 승객 11명이 크거나 작은 부상을 입어 병원에 이송됐다.

 승객들은 대부분 60∼70대로 양파 농장일을 하기 위해 전남 영광에서 고창으로 가던 중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등은 안갯길 속에서 버스가 코너를 도는 중 도로에 진입하지 못해 논으로 추락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중이다.



김선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