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생활SOC복합화 공모에 3개 사업 선정
순창군 생활SOC복합화 공모에 3개 사업 선정
  • 순창=우기홍 기자
  • 승인 2019.10.10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비 55억여원 확보
황숙주 순창군수
황숙주 순창군수

 국무조정실과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이하 균형위)가 주관한 2020년 정부 생활SOC복합화사업 공모에 순창군이 신청했던 3개 사업이 모두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특히 순창군이 신청했던 사업은 ▲가족센터▲세대통합형 실내놀이문화체육센터▲동계종합체육관으로 이번 선정을 통해 국비 54억8천200만원도 확보하는 값진 성과를 냈다. 군에 따르면 생활SOC복합화 사업은 국무조정실과 균형위, 각 중앙부처, 지자체가 함께 추진하는 사업이다.

 주민생활과 밀접한 복수의 공공시설을 그동안 별도의 부지 및 공간에 따로 건립하던 방식에서 벗어나 체육관과 도서관·어린이집·주차장 등 10종의 시설을 한 공간에 모으는 사업이 특징이다. 이 공모사업과 관련 순창군은 지난 1월부터 노홍래 부군수를 단장으로 생활SOC 추진단을 구성한 바 있다.

 이후 사업발굴을 위한 행정력을 집중해 지난 7월 3개 사업을 신청했다. 이달 초 균형위 발표결과 전북도 내 에서는 정읍시 4개 사업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사업이 선정되는 성과를 얻었다.

 이번에 선정된 순창군의 사업 가운데 가족센터는 순창읍 향토회관 뒤편에 건립될 예정이다. 사업비 65억원(국비 18억2천만원)이 투입돼 가족센터, 작은도서관, 주거지 주차장이 조성된다. 또 순창 세대통합형 실내놀이문화체육센터는 민속마을 인근 투자선도지구 내에 건립될 예정이다. 이 사업은 국비 13억1천200만원을 포함해 총 41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근린생활형 국민체육센터와 작은도서관이 조성된다.·

 또 동계면종합체육관은 동계면 소재지에 건립될 예정이다. 사업비 52억7천만원(국비 23억5천만원)이 투입되며 근린생활형 국민체육센터와 생활문화센터, 다함께돌봄센터, 주거지 주차장이 조성될 예정이다.

 선정된 이들 3개 사업은 올 연말까지 행정절차를 거쳐 2020년부터 2022년까지 3년 동안 단계별로 추진된다. 우선, 시설공사부터 착공에 들어간 후 생활문화센터, 작은도서관 등 부속 복합화 시설 조성사업 순으로 진행하게 된다.

 이번 선정과 관련 황숙주 순창군수는 “이번에 괄목할 만한 선정으로 지역주민의 오랜 숙원사항이 해결되며 군민이 문화복지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사업 신청 및 선정의 모든 과정에서 적극적으로 노력해 준 관계공무원과 지역주민은 물론 도움을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순창군은 생활SOC 복합화 사업이 정부에서 처음으로 시도하는 사업인 만큼 성공적인 추진으로 전국 우수사례가 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해나감은 물론 앞으로도 적극적인 사업발굴을 통해 국비확보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순창=우기홍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