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좋은 한우 암소 선발·관리 사업 성과보고회 개최
전북도, 좋은 한우 암소 선발·관리 사업 성과보고회 개최
  • 한훈 기자
  • 승인 2018.09.12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가 암소개량을 위해 추진해 온 ‘고능력 암소축군 조성사업’에 대한 성과보고회를 했다.

12일 전북도 중회의실에서 2016년부터 진행해 온 ‘고능력암소축군조성사업’의 성과 분석 결과 및 앞으로 계획에 대한 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보고회에는 한우 사육농가와 한우협회, 축협 관계자, 한국종축개량협회, 국립축산과학원 및 시군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보고회에서는 그간 추진상황과 실적보고, 주요성과 및 보완요소 등을 분석해 앞으로 추진계획에 대해 논의한다.

전북도는 이 사업을 통해 좋은 암소 2만 7천 마리를 선발·관리하고, 여기서 태어난 송아지 7천 마리의 DNA 검사를 관리해 왔다. 이 과정을 통해 아비 소 확인 및 가계도 등록을 확대해 개량 효과를 높일 수 있는 기반을 조성했다.

전북도는 선발된 암소에서 태어난 송아지 거래 시 일반 송아지보다 평균 10만 원 추가소득이 발생해 농가소득 증대한 것으로 분석했다.

이성재 전북도 축산과장은 “기존 수소의 유전능력만을 이용하는 반쪽 개량을 벗어나 좋은 한우 암소를 선발 및 유전능력 DB를 활용하는 것은 한우개량 가속화에 큰 의미를 갖는다”면서 “한우개량은 단시일 내 결과를 얻을 수 없으며 꾸준한 관리만이 내 농장의 개량목표를 달성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