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영 “전북 교육을 위한 희망 ‘꼭’ 펀드 모금” 나서
이미영 “전북 교육을 위한 희망 ‘꼭’ 펀드 모금” 나서
  • 김혜지 기자
  • 승인 2018.03.08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교육감 선거에 출마하는 이미영 예비후보가 선거 비용의 투명성 확보와 축제 형식의 교육감 선거를 명목으로 한 펀드 모금을 진행한다.

이 예비후보는 8일 “전북 교육의 책임자를 선출하는 교육감 선거의 모든 과정은 참여 민주주의의 교육의 장이 되는 것이 바람직하고 판단했다”며 “도민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아주는 선거 비용으로 깨끗한 선거를 치르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미영 전북교육 희망 꼭 펀드’로 명명한 펀드는 최소 10만원부터 상한액 제한 없이 가입할 수 있으며 원금과 이자는 6.13 지방선거 후 2개월 안에 1.5%의 이자를 가산해 돌려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 예비후보는 “선거 비용 펀드 가입은 선거 운동이 아니기 때문에 교사나 공무원, 청소년까지 모두 가입이 가능하다”며 “펀드 모금 방식의 선거 비용 마련은 출처와 사용처가 투명할 수 밖에 없기 때문에 선거법 위반 등의 논란을 처음부터 막을 수 있고 공정성을 높일 수 있을 것이다”고 강조했다.

김혜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