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농업생산기반시설 대대적 정비
익산시 농업생산기반시설 대대적 정비
  • 익산=문일철 기자
  • 승인 2018.03.08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는 농민들의 영농철 편익도모 및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농촌생활개선사업의 일환으로 농로포장 및 농배수로 등 농업생산기반 시설물을 대대적으로 정비해 농촌의 쾌적하고 안전한 영농기반을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올해 농업생산기반시설 사업으로는 농로포장 34km, 농배수로정비 13km, 기계화경작로확포장 23km, 수리시설개보수사업 7km와 저수지 10개소 등 해당 읍면동에 447개소에 사업비 94억원을 투입해 농촌의 민생안정 및 영농환경을 우선적으로 개선할 예정이다.

정헌율 시장은 "농업생산기반시설 정비사업은 농민들의 영농편익과 안정된 삶의 터전 마련과 직결되는 사업으로, 현재 90%이상 발주가 된 상태로 영농기 이전인 5월말까지 공사를 완료해 주민들의 영농불편을 해소하고 우기철 수해 피해를 미연에 방지할 계획이다"며 " 농민들의 편리하고 안정적인 영농활동이 가능하도록 지속적으로 추가예산을 확보해 지원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익산=문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