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도진흥재단 시무식 갖고 새해 업무 돌입
태권도진흥재단 시무식 갖고 새해 업무 돌입
  • 임재훈 기자
  • 승인 2018.01.02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김성태, 이하 재단)은 2일 11시 태권도원 운영센터 대강당에서 시무식을 갖고 새해업무를 시작했다.

  김중헌 사무총장을 비롯한 재단 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시무식에서는 상징지구 조성을 통한 태권도원 성지화와 태권도원 활성화 등 산적한 과제들을 원활히 해결해 나가자는 결의를 다졌다.

  재단 김중헌 사무총장은 "올 한해도 재단과 태권도원의 발전을 위해 전 임직원들이 더욱 노력할 것이다"며 "특히, 상징지구 조성과 태권도원 방문객 증대 등 태권도원 성지화와 활성화를 위한 의미있는 한 해가 되도록 하겠다"고 했다.

  한편, 올해 태권도원에서는 '태권도원 경연대회'와 '세계청소년태권도캠프', '제99회 전국체전 및 제38회 장애인 체전 中 태권도 종목'이 열리는 등 지난해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에 이어 수준 높은 대회와 행사 등이 예정돼 있다.

  무주=임재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