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욕탕서 지갑 훔친 30대
목욕탕서 지갑 훔친 30대
  • 김기주 기자
  • 승인 2017.11.06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욕탕에서 지갑을 훔친 30대가 결찰에 붙잡혔다.

 전주완산경찰서는 지난 3일 현금과 지갑을 훔친 장모(37)씨를 절도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장씨는 전달 11일 오후 2시 40분께 전주시 중화산동 한 목욕탕에서 A(54)씨의 탈의실 열쇠를 훔쳐 현금과 지갑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장씨는 동종의 수법으로 지난달 17일 같은 장소에서 총 2회에 걸쳐 모두 100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장 씨는 피해자들이 탈의실 열쇠를 선반 등에 잠시 놓고 간 모습을 보고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조사에서 장씨는 “생활비가 부족해서 훔쳤다”고 진술했다.

 

 김기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