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콘 최효종, " 어떤 한분이 하지 말라면..."
개콘 최효종, " 어떤 한분이 하지 말라면..."
  • /노컷뉴스
  • 승인 2011.11.28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소속 강용석 의원으로부터 국회의원 집단모욕죄로 형사고소를 당한 최효종이 “끝까지 시사개그를 할 것”이라며 소신 발언을 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개그콘서트’에 출연한 최효종은 자신의 인기코너 ‘애정남’을 통해 강용석 의원 고소 관련 발언을 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최효종은 시청자들의 “최효종은 시사개그를 계속 해야 할까요?”라는 질문에 위트 속 진심을 담아 답했다.

최효종은 “여러분이 (시사개그를)하지 말라면 안하겠다. 근데 어떤 한분이 하지 말라고 하면 끝까지 (시사개그를)하겠다”고 소신발언을 했다.

이외에도 이날 최효종은 농담과 디스의 차이, 가까이 하면 안되는 친구 유형에 대해 정해줬다. 농담과 디스의 차이로는 “둘이 있을 때 얘기하면 농담, 셋 이상 있을 때 하면 디스다. 단, 듣는 사람이 찔리지 않으면 농담”이라고 구분했다.

한편, 최효종은 지난 17일 ‘개그콘서트’의 ‘사마귀 유치원’ 코너에서 ‘국회의원 되기 참 쉽다’라는 풍자개그를 선보여 강용석의원으로부터 형사고소를 당한바 있다.

/노컷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