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 융자사업 본격화
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 융자사업 본격화
  • 권순재 기자
  • 승인 2021.01.07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사회적가치를 추구하는 사회적경제기업의 성장을 돕기 위해 사회적경제활성화 기금을 지원한다.

 전주시와 (사)전북사회적경제연대회의는 “최근 ‘전주시 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 운용 중개기관 협약’을 체결하고, 사회적경제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융자 사업을 본격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양 기관은 협약에 따라 지난해까지 조성된 전주시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 8억 원과 중개기관의 자체자금 1억6000만 원을 더해 총 9억6000만 원을 기반으로 융자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지역 내 사회적경제기업을 대상으로 일반 융자의 경우 5000만 원까지, 자산화 사업은 3억 원까지, 재생에너지사업은 약 2억 원까지 가능하며 연 2.5~3%의 고정금리가 적용된다.

 융자 신청은 추후 (사)전북사회적경제연대회의가 진행하는 공모를 통해 가능하며, 전화(063-213-2244) 및 방문(덕진구 팔과정로 164, 전라북도경제통상진흥원 본관 6층) 상담과 현장실사를 거쳐 지원된다.

 전주시 사회연대지원단 관계자는 “사회적경제기업은 수익 창출만이 아닌 상생과 나눔을 바탕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한 선순환 경제에 앞장서고 있는 만큼 지원이 이뤄져야 한다”면서 “앞으로 전주시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이 지속가능한 사회적금융 생태계를 조성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순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