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석대 사회봉사단, 국립임실호국원 찾아 결연묘역 봉사
우석대 사회봉사단, 국립임실호국원 찾아 결연묘역 봉사
  • 이휘빈 기자
  • 승인 2020.05.31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석대학교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립임실호국원 결연묘역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지난달 29일 학생과 교직원 40여 명으로 구성된 우석대학교 사회봉사단은 현충탑 참배 이후 결연묘역 1588기에 대한 묘비 닦기와 헌화, 태극기 꽂기, 주변 청소 등에 나섰다.

 우석대학교는 지난 2018년 국립임실호국원과 ‘1사 1묘역 가꾸기’ 업무협약을 맺은 후 꾸준히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여한 한 학생은 “국가유공자의 정신을 기리고 나라 사랑하는 마음을 되새기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라고 말했다.

 남천현 총장은 “앞으로도 우리 대학교는 국가를 위해 희생한 분들의 숭고한 뜻을 계승하여 나라 사랑 정신과 올바른 국가관을 확립하는데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휘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