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이너뷰티식품 육성위원회 개최
남원시, 이너뷰티식품 육성위원회 개최
  • 양준천 기자
  • 승인 2020.05.25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너뷰티 식품산업의 식품산업의 6차 산업화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남원시 이너뷰티 육성위원회 개최

남원시가 이너뷰티 식품을 적극 육성해 6차 산업화를 통한 지역경제활성화를 도모한다는 전략을 내 놓았다.

25일 남원시는 허태형 남원부시장, 전주대학교 김수인 교수, 이정기 남원원예농협장, 박해근 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 관내 식품기업 대표들로 구성된 위원 10명이 참여한 가운데 이너뷰티식품 육성위원회를 개최하고 이너뷰티 식품산업 발전을 위한 방안 등이 제시됐다.

특히 이날 회의는 이너뷰티식품 가공 공장의 효율적인 운영방안과 지역 농산물을 이용한 새로운 상품개발을 통한 부가가치 제고 등에 대해 중점 논의됐다.

앞서 남원시는 지난 2016년부터 남원시의 활기찬 농촌프로젝트 시범 사업이자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공모에 이너뷰티식품 산업이 선정돼 이를 적극 육성해 오고 있는 6차 산업이다.

이에 따라 그동안 이너뷰티식품 가공공장 조성을 비롯 이너뷰티식품 제품개발 및 마케팅지원,창업지원 및 시설현대화사업 등을 추진해 왔다.

현재 이너뷰티식품 가공공장은 남원에서 생산되는 농산물 수요 확대와 잉여 농산물에 대한 농산물 수급조절과 중소식품기업 역활 및 지역상생협력 의무에 사업목적을 두고 남원원협에서 민간위탁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다.

이 공장에서는 지난해 관내에서 생산되는 사과, 배, 방울토마토 등 9개 품목을 매입해 퓨레,과일간식 등 15억원의 매츨 실적을 올렸고 올해는 복숭아, 딸기, 멜론, 토마토 등 12개 품목으로 확대해 풀무원, 코스트코 등과 업무계약을 체결하고 22억원의 매츨을 올릴 계획이다.

특히 이너뷰티식품 가공공장은 남원원예농협 확교급식망 활용과 대기업 B2B 납품을 시작,자체 브랜드 제품을 생산 유통함으로써 경쟁력과 부가가치를 높여 나갈 방침이다.

남원시 관계자는 “앞으로 남원시는 이너뷰티 식품산업을 기반으로 코스메틱 산업과 상호 연계해 농가 소득중대와 관련 기업의 매출증대,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 신개념의 바이오 뷰티산업을 육성하겠다”며 “지역 농산물 수요를 확대시키고 농식품기업 경쟁력을 높이는데 이녀뷰티 식품산업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남원=양준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