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대, LINC+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선정
원광대, LINC+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선정
  • 익산=김현주 기자
  • 승인 2020.05.25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광대학교가 LINC+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에 신규 선정됐다.

 교육부에서 주관하는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지원 사업은 교육과정·방법·환경을 혁신해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스마트헬스케어 등 4차 산업혁명 신산업분야 인재를 양성하는 사업으로 2021년까지 2년간 매년 10억원을 지원받는다.

 이번 혁신선도대학 선정은 전체 61개 대학이 사업을 신청한 가운데 서면과 온라인 발표평가를 통해 20개 대학이 선정됐으며, 원광대는 LINC+사업 참여대학 중 5.4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최종 선정대학에 이름을 올렸다.

 신재생에너지 분야 인재 육성 계획을 제출한 원광대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사업은 앞으로 ENER-G사업단(Educational for New Energy experts carrying Regionalindustry with Goodness)에서 관련 사업을 추진하며, 산업 생태계를 선도할 신재생에너지 기반 기술 전문가 양성을 사업 비전으로 선정하고, 기반 기술을 통한 지역산업 고도화와 특화기술로 신재생에너지산업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원광대는 해양에너지 및 신재생 에너지 융합기술 분야 인력양성사업과 함께 2013년 설립된 교책연구원인 ICT 융합 그린에너지 연구원, 사회 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 등을 통해 신재생에너지 분야 인력양성과 산학협력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원광대 ENER-G사업단장 조영삼 교수는 “사회 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과 연계해 산학연계형 이론·실습·프로젝트가 체계적으로 통합된 교육을 위한 교육방법을 혁신하고, 혁신교육 모델에 적합한 교육환경 구축 및 성과관리를 위한 혁신 환류 체계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밝혔다.

익산=김현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