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안농협, 영농철 영농자재백화점 확장 개점
남부안농협, 영농철 영농자재백화점 확장 개점
  • 방선동 기자
  • 승인 2020.05.12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부안농협(조합장 최우식)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영농자재 적기공급과 농업인 구입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영농자재 백화점을 확장 개점했다.

 남부안농협은 기존의 영농자재센터를 기본적인 영농자재는 물론 전정가위, 모종삽, 호미 등 소형 농기구에서부터 공구류, 차량용품, 생필품, 건축자재, 일반용품까지 구비한 마트형 매장으로 확장했다.

 확장한 영농자재백화점은 농기구 및 영농 편익장비 등 1,200여 점을 비치해 자재 저가공급과 고객 눈높이에 맞춘 진열대 등 소비자의 입장에서 매장을 확장하고 재구성했다.

  조합원 김모씨(57, 보안면 영전)씨는 “예전에는 농협에서 농약과 비료 등 단순한 품목만 취급해 농가들이 필요한 농기구를 구하러 읍내에 있는 철물점이나 문구점, 마트까지 돌아다녀야 했지만 이젠 원하는 자재를 직접 배달도 해주고 다양한 품목에 가격도 저렴해서 편리하다”고 말했다.

 남부안농협 최우식 조합장은 “조합원들의 의견을 수렴해 취급 품목을 더욱 다양하게 갖추어 영농활동에 조금의 불편함도 없도록 확장했다”면서 “조합원 실익증진과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전 임직원이 혼연일체가 되어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