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 도움의 손길 이어져
코로나19 극복 도움의 손길 이어져
  • 남형진·장정철·설정욱·고영승 기자
  • 승인 2020.04.20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 치과의사회, 칫솔 11만개 기탁
전북건축사회, ㈜길종합건축사사무소 이엔지
전주시설공단 급여 끝전떼기 운동, 무료급식 중단된 독거노인 밑반찬 지원
국민연금공단, 전주지역 저소득층 학생에 노트북 250대 지원

전라북도 치과의사회는 20일 전북도청을 찾아 2천200만원 상당의 칫솔 11만개를 전달하고 코로나19 대응에 힘을 보탰다.

이날 전달식에는 구형보 복지여성보건국장, 정찬 전라북도 치과의사회장,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기탁된 물품은 코로나19 대응에 고생하고 있는 보건소와 사회복지시설 등의 도민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정찬 전라북도 치과의사회장은 “코로나19 지역 확산 방지를 위해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고생하고 있는 대응기관과 도민 여러분들에게 작게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구형보 도 복지여성보건국장은 “전라북도 치과의사회의 기부가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도민들에게 위기를 헤쳐나가는 데 힘이 될 것”이라며 “국가적 재난 상황인 코로나19를 잘 극복해 전라북도가 안전을 찾을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대한건축사협회 전북건축사회(회장 이길환)와 ㈜길종합건축사사무소 이엔지(대표 이길환)는 20일 전북도청을 방문, 송하진 도지사에게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위축으로 어려움에 처한 도민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1,000만원, 1004만원을 각각 전달했다.

전라북도는 전달된 성금을 전라북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취약계층에게 코로나 19 극복에 필요한 방역물품 등을 지원하는 데 쓸 예정이다.

이에 대해 이길환 전라북도건축사회 회장은 “이번 성금이 코로나 19 감염병 확산 방지에 사용되어 가뜩이나 어려운 취약계층 주민들이 소외받지 않고 함께 이겨내기를 희망하는 마음에 성금을 전달하게 됐다”며 “미약하지만 도움이 필요한 곳에 잘 전달되어 코로나 사태를 슬기롭게 극복하기를 응원하며, 협회 회원들도 코로나 사태의 빠른 종식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주시설공단(이사장 백순기)이 코로나19 장기화로 무료급식이 중단되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노인들을 대상으로 밑반찬 지원에 나섰다.

20일 전주시설공단은 “코로나19 극복 ‘상생 꾸러미’ 2탄으로 (재)전주푸드통합지원센터(센터장 강성욱)와 함께 독거노인 밑반찬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설공단은 이날 독거노인 100세대에 얼갈이김치와 고추장불고기 등 6종류의 반찬으로 구성된 반찬 꾸러미 100개(개당 2만5000원)를 전달했다.

시설공단의 밑반찬 지원은 지역에서 생산된 친환경 농산물을 활용함으로써 독거노인 지원은 물론 코로나19로 판로가 막힌 지역 농가들에게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번 독거노인 밑반찬을 지원은 공단 직원들이 급여 ‘끝전떼기’ 운동으로 마련한 성금과 이달 초 진행된 상생 꾸러미 1탄 ‘드라이브 스루(Drive through) 농산물 마켓’ 행사의 수익금으로 추진돼 의미를 더해주고 있다.

지난 2018년부터 급여 끝전떼기 운동을 진행하고 전주시설공단은 그동안 마련한 성금으로 지난해까지 모두 13명의 독거노인 세대에 주거환경 개선 봉사활동을 진행하기도 했다.

백순기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평범한 일상이 얼마나 감사한지 새삼 깨닫게 됐다‘며 ”평범한 일상으로 다시 돌아가는 그날까지 전주시민과 함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국민연금공단은 온라인 개학을 맞이했으나 컴퓨터와 태블릿 PC 등 학습기기가 없어 수업참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 학생들을 위해 20일 노트북 250대를 전주시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증은 스마트기기가 없어 온라인 학습에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을 긴급 지원하기 위해 한국IT복지진흥원과 함께 추진됐다. 기증된 노트북은 전주시와 전주교육지원청을 통해 학생들에게 배부될 예정이다.

공단은 지난 2006년부터 업무용 PC를 재생하여 소외계층에 전달하는 ‘사랑의 PC나눔’ 행사를 매년 진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총 1만6000대가 넘는 PC를 제공했으며, 사회적기업과 연계해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 19로 인한 사상 초유의 온라인 개학이 진행되는 상황에 맞춰 신속하게 추진했으며 지원물품도 기존에 보급하던 데스크탑 대신 온라인 출석 확인이 가능하도록 카메라가 장착된 노트북으로 지원하게 됐다.

박정배 이사장 직무대행은 “이번 노트북 지원으로 미래를 이끌어 갈 학생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아울러 앞으로도 사랑의 PC나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소외계층의 정보격차 해소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남형진·장정철·설정욱·고영승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