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흥덕면 ‘식초 제대로 알기’ 체험행사
고창군 흥덕면 ‘식초 제대로 알기’ 체험행사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20.03.23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 흥덕면이 관내 식초 제조 농가를 방문해 ‘식초 제대로 알기’ 체험 행사를 가졌다.

 류영록 흥덕면장을 비롯한 면직원과 기관단체장, 이장단 등 10여 명은 23일 흥덕면 석우리에 위치한 고창베리촌(대표 백석기)을 찾아 식초제조 과정과 식초 활용법 등을 배웠다.

 백석기 대표는 “항산화 식품이자 조직세포를 활성화 시켜주는 식초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지속적으로 연구 개발되어야 할 과제다”고 말했다.

 류영록 흥덕면장은 “고창은 식초의 원재료인 쌀, 보리와 베리류의 주산지로 인정받을 만큼 식초 도시로서의 성장 가능성을 갖고 있다”며 “민관이 서로 협력하여 개발과 홍보를 곁들여 나간다면 고창군이 세계적인 식초도시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흥덕면은 코로나19 확산세가 멈추면 각급 학교와 민간단체와의 연결을 통해 지속적인 식초체험 행사를 유도할 계획이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