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292억원 들여 체험형 친수공간 조성
남원시 292억원 들여 체험형 친수공간 조성
  • 양준천 기자
  • 승인 2020.03.20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 올해 총사업비 292억원 들여 친수공간 조성

남원시가 올해 총사업비 292억원을 들여 안전하고 쾌적한 하천 만들기에 나선다.

20일 남원시가 밝힌 체험형 친수공간은 국가하천 9억5천만원,지방하천 및 소하천 정비 196억원, 하천유지관리 28억원, 요천 수변관광자원화 조성사업에 59억원 등 총 292여억원을 투입해 재해위험이 상존하는 하천정비와 요천 고수부지 내 가족단위 체험형 친수공간을 조성한다.

남원시는 정밀안전진단을 통해 제방과 수문 등 노후 되고 개량이 필요한 시설물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하천을 대폭 정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특히 올해부터 본격적인 공사가 추진돠는‘원천천 하천정비 및 친수공간 조성사업’을 통해 신촌동 요천 합류부-주천면 고기리 13,7km 구간에 산책로,휴게쉼터,자전거 도로(6.62km)개설 등 원천천 하천 내 친수공간을 조성,시민들에게 힐링·휴양·레저공간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 남원시는 올 상반기내 하천 유수소통에 지장을 주는 잡목 제거사업과 하천내 퇴적된 토사와 부유물질로 인해 물의 흐름을 방해하는 하천에 대해서도 준설작업을 추진, 여름철 자연재해로 인한 농가 및 경작지 침수 대비에 만전을 기한다.

남원시 진영신 건설과장은“남원시는 현재 국가하천 2개소,지방하천 40개소,소하천 347개소 등 법정하천 389개소의 크고 작은 하천을 지정.관리하고 있다”며 “올해도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쾌적하고 아름다운 하천환경을 조성하는데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남원=양준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