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코로나19 예방활동 이어져
부안군 코로나19 예방활동 이어져
  • 방선동 기자
  • 승인 2020.03.09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감염증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부안군이 선제적 예방대책에 나선데 이어 관내 단체도 예방활동에 동참하고 있다.

 부안소방서 부안의용소방대연합회(대장 최기선)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에 대비하기 위해 손세정제 400개(200만원 상당)를 부안군에 기부했다.

 부안군은 기탁받은 손소독제를 많은 아동이 이용하는 지역아동센터 6개소에 전달했다.

 부안군여성단체협의회(회장 최강애)는 코로나19 확산방지 비상근무에 연일 고생하고 있는 보건소 의료진 및 공무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부안군 보건소와 재난안전대책 본부를 찾아 간식과 음료를 전달하고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현장 근무자들의 노고에 격려와 응원의 마음을 전했다.

 부안군 진서면(면장 김문갑) 향토발전회 및 의용소방대 등 지역사회단체들의 자발적인 참여 속에 지난 5일부터 6일까지 관내 공중화장실, 터미널, 교회, 시장 등 소재지 다중집합시설을 중심으로 방역 소독을 실시했다.

 진서면은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경로당을 폐쇄조치 하였으나 이후에라도 면역력이 약한 어르신들에게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16개 경로당에 대한 일제 방역소독을 진행할 계획이다.

 코로나19 감염병의 확산에 따라 진서면은 지난 2월 중 전체 경로당에 마스크, 락스, 손 소독제를 배부하고 예방수칙 안내자료 배포 및 홍보에 총력을 기울였으며 곰소수산물시장과 면사무소에 방문하는 민원인들을 대상으로 손 소독 비치 및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