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주 예비후보 대면 선거운동 중단
김성주 예비후보 대면 선거운동 중단
  • 이방희 기자
  • 승인 2020.02.25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성주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전주시병)는 대면 선거운동을 잠정적으로 중단하겠다고 밝혔다.

 김성주 예비후보는 현재 편성된 정부 예비비를 넘어 방역대책 및 기업·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긴급한 추가경정예산 편성을 촉구했다.

 김성주 예비후보는 “철저하고 전면적 방역대책 시행을 위한 재원 확보, 매출감소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 및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 소비심리 위축을 막기 위한 내수 진작을 위한 추가경정예산 편성이 시급하다. 예산과 정책은 타이밍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또한 김 예비후보는 “초중고교 개학이 일주일 연기되었다고 하나, 정부는 코로나19 상황을 예의주시시면서 관련 대책을 시행하여 학부모님들의 걱정도 덜어드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성주 예비후보는 “최근 전주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전북 지역사회 전파에 대한 불안이 확산되고 있다. 다행히 전주의 접촉 의심환자도 음성으로 밝혀졌다. 막연한 낙관도 과도한 불안도 신종 감염병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다. 정부와 방역당국을 믿고 국민들은 손씻기, 마스크 착용 등 철저한 개인위생관리를 권고한다”고 강조했다.

 김 예비후보는 “모든 위기는 극복할 수 있다. 오히려 과도한 불안이 더 큰 위기를 낳을 수 있다. 차분하게 일상생활을 하면서 서로 존중과 배려 속에 코로나19를 극복해나가자”고 호소했다.

 이방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