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지방세정 종합실적 평가 ‘우수기관’ 선정
고창군, 지방세정 종합실적 평가 ‘우수기관’ 선정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20.02.20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군수 유기상)이 도내 2019년 지방세정 종합실적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고창군은 도내 14개 시·군을 대상으로 2019 지방세정 종합실적 평가에서 지방세 징수율과 증감율, 세무조사 실적, 마을세무사 운영, 체납자에 대한 채권 확보 및 행정제재 실적 등의 14개 평가 항목을 합산한 종합평가에서 우수한 점수를 얻어 우수기관 선정과 포상금 800만 원을 확보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러한 지방세정 평가는 시·군간의 선의의 경쟁을 통한 자주적인 재원 확충과 세무공무원들의 사기진작을 도모하는 취지로 매년 전라북도에서 주관으로 진행 되고 있다.

 군은 앞서 2016년부터 꾸준하게 5년 연속 수상을 받아 지방세정 운영 능력을 입증하고 있다.

 고창군 관계자는 “5년 연속 우수한 평가를 받은 것은 군민의 모범적인 납세의식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납세편의 시책과 자주재원 확충을 위한 세무행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