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설 연휴 감염병 대비 비상 방역 체계 가동
익산시, 설 연휴 감염병 대비 비상 방역 체계 가동
  • 익산=문일철 기자
  • 승인 2020.01.22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는 설 연휴 기간 중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 집단발생 및 해외 여행객 증가로 인한 해외 감염병의 국내유입 가능성에 대비해 감염병 발생 감시를 강화하고 확산 방지에 주력한다.

설 연휴인 24일부터 4일간 비상 연락 체계를 유지해 유사시 신속 출동 및 대응해 환자 확산 방지에 주력하고 실시간 상황 파악 후 신속하게 보고하는 체계를 가동할 계획이다.

시는 설 연휴 기간 중 이상 징후 발생시 반드시 보건소나 질병관리본부에 신고할 것을 당부했고, 특히 해외 여행시에는 해외 감염병 NOW에서 발생 정보와 감염병 예방 수칙을 확인하며 가금류, 야생동물, 아픈사람과의 접촉을 피하고 손씻기, 기침 예절 등 개인위생수칙 준수, 여행중 현지시장 등 감염 위험이 있는 장소 방문 자제를 요청했다.

한명란 익산시 보건소장은 “명절기간 중 상온에 장시간 노출돼 부패할 수 있는 음식의 공동섭취 및 사람간 접촉 증가로 발생 위험이 높은 A형 간염 등 수인성 식품매개감염병과 인플루엔자에 감염되지 않도록 30초 이상 손씻기, 기침예절 실천, 음식 익혀먹기, 위생적으로 조리하기 등 예방수칙을 꼭 준수해 건강한 설 명절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익산=문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