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도 손흥민도 만족못한 왓퍼드 전
토트넘도 손흥민도 만족못한 왓퍼드 전
  • 미디어영상부
  • 승인 2020.01.19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왓퍼드전에서 슛을 날리는 손흥민 / 연합뉴스 제공
왓퍼드전에서 슛을 날리는 손흥민 / 연합뉴스 제공

손흥민도 소속팀 토트넘도 만족못한 경기가 길어지고 있다.

18일 손흥민이 활약하고 있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3라운드 왓퍼드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했으나 경기 마지막 휘쓸이 불릴때까지 손흥민도 토트넘도 골맛을 보지 못했다.

2019-2020시즌 동안 손흥민은 EPL에서 5골, 유럽챔피언스리그에서 5골 등 총 10골을 기록중이나 지난해 12월7일 번리전의 70m 원더골 이후 골가뭄이 길어지고 있다.

첼시전 퇴장과 3경기 출전제한에서 해제된 이후 6경기에서도 여전히 골감각을 찾지 못하고 있는 손흥민과 더불어 토트넘 팀 또한 EPL 4경기에서 2무2패의 무승을 이어가고 있어 현재 승점 31점으로 7위를 유지하고 있지만 하향될 가능성이 더 커졌다.

미디어영상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