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무궁화 명소 최우수기관 선정
완주군, 무궁화 명소 최우수기관 선정
  • 완주=배종갑 기자
  • 승인 2019.11.15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이 나라꽃 무궁화 명소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15일 완주군은 산림청이 전국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한‘제6회 나라꽃 무궁화 명소 공모’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농림부장관표창을 수여받았다고 밝혔다.

 완주군은 아름다운 무궁화 조성에 기여해 무궁화의 위상을 높이면서 국민들의 관심을 높이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현재 군은 나라꽃 무궁화의 선양 및 홍보를 위해 무궁화 100리길, 무궁화테마식물원, 무궁화동산, 무궁화전시관을 운영하고 있다.

 또 지난 2009년부터 2017년까지 8년에 걸쳐 용진읍에서 화산면에 이르는 18km의 구간(국도17번)에 다양한 무궁화 품종 1만5000 본을 식재하기도 했다.

 이들 무궁화들은 지역주민과 함께 가꾸면서 아름다운 도로경관과 일자리창출까지 연계해 일석이조의 역할을 해내고 있다.

 특히 완주군은 산림청으로부터 지난 2011년부터 2019년까지 9회 연속 나라꽃 무궁화 전국축제 개최지로 선정된 무궁화 특화도시이기도 하다.

 박성일 완주군수는“나라꽃 무궁화 특화도시로서 사명감을 갖고 일상에서 사랑받는 꽃이 될 수 있도록 무궁화 선양과 보급·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완주=배종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