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경찰서, 아동안전지킴이집 일제 점검
완주경찰서, 아동안전지킴이집 일제 점검
  • 완주=배종갑 기자
  • 승인 2019.11.12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경찰서(서장 송호림) 여성청소년과는 관내 37개 아동안전지킴이집을 대상으로 일제 점검에 나섰다.

 아동안전지킴이집은 어린이들이 자주 다니는 길에 위급상황 시 아이들을 임시보호 할 수 있도록 학교주변이나 통학로 등에 있는 편의점이나 문구점 등을 사전에 아동안전지킴이집으로 지정해 범죄피해로부터 어린이들을 보호하고자 운영하고 있다.

 이번 일제점검을 통해 아동안전지킴이집 간판의 부착상태와 위치를 점검해 시인성을 확보하고, 아이들 눈에 쉽게 들어오지 않거나 빛이 바랜 간판은 새로 교체했다.

 또 운영자에게 제도운영 취지 설명 및 위급상황 발생 시 대처방법 숙지 여부 등을 확인하는 등 아동안전에 적극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대응할 수 있도록 당부했다.

 송호림 완주경찰서장은“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범죄가 날이 갈수록 증가하고 있기에 경찰 뿐 만 아니라, 주변 어른들도 아이들의 안전을 위해 항상 관심을 가지고 적극 협조해주시기를 바란다”며“아이들이 아동안전지킴이집을 숙지하고 적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홍보활동을 전개해 어린이가 안전한 완주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완주=배종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