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들의 상상력 가득한 ‘꼬마그림책 거장전’
어린이들의 상상력 가득한 ‘꼬마그림책 거장전’
  • 완주=배종갑 기자
  • 승인 2019.11.07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 책박물관(관장 박대헌)에서 어린이들의 상상력으로 만들어진 그림책을 볼 수 있는 전시가 열리고 있다.

 7일 완주군은 완주 책박물관서 지난 2일부터 오는 12월 1일까지 ‘꼬마그림책 거장 3’ 전시가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전시는 책박물관의 어린이 정기 교육 프로그램인 그림책 창작 교육을 통해 어린이들이 창작한 그림책과 원화를 볼 수 있는 전시다.

 지난 2017년부터 지금까지 매년 시행되고 있는 이 프로그램은 올해는 5월부터 8월에 걸쳐 진행됐다.

 참가 학생들은 교육기간동안 꼬마 그림책작가로 활동하며 각자의 개성과 감성을 담은 그림책을 완성했다.

 자신이 직접 작가가 되어 표현력과 창의력을 발산하고, 예술적·문학적 소양을 기르며 책 문화에 한층 가까이 다가가는 계기를 마련했다.

 특히 어린이들이 만든 그림책은 순수한 상상력이 가득해 어른들을 절로 미소 짓게 하고 있다.

 박대헌 관장은 “어린이의 순수함을 볼 수 있는 이번 전시는 학부모뿐만 아니라 박물관을 찾은 관람객들이 큰 호응을 보내고 있다”며 “전시장을 찾아 아이들의 동심에 빠져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완주=배종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