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 어르신 이·미용비 지원 본격화
무주군, 어르신 이·미용비 지원 본격화
  • 무주=임재훈 기자
  • 승인 2019.11.04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0월부터 시행에 들어간 무주군 어르신 이·미용비 지원 사업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가운데 발로 뛰는 행정을 실천하고 있는 부남면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부남면에 따르면 부남면 지역에 거주하는 75세 이상 이 · 미용비 지원 대상자는 총 320명으로 거동이 불편하거나 이동이 쉽지 않은 어르신들의 사정을 고려해 면장을 비롯한 맞춤형 복지팀 공무원들이 직접 찾아 나섰다.

 지난달 말까지 관내 경로당 24곳을 모두 들러 어르신들을 만난 공무원들은 이·미용권을 직접 전달했으며 사용처를 비롯한 사용방법 등을 안내하고 환절기 건강과 안부를 챙기는 등의 활동을 벌였다.

 부남면 최락돈 면장은 “날이 추워지면서 자녀 집에 가셨거나 편찮으셔서 요양원 등 의료시설에 계시는 분들을 제외하고는 모두 전달해드렸다”라며 “이·미용권 배부를 기회로 경로당 시설도 둘러보고 어르신들의 안부도 챙길 수 있어 유익한 시간이었다”라고 말했다.

 무주군의 민선 7기 공약 중 하나인 어르신 이·미용권 지원 사업은 관내 75세 이상 어르신들의 건강과 활기찬 노후를 지원한다는 취지에서 지난 10월부터 본격화된 것으로, 대상자들에게는 무주군 소재 이·미용실 어디서나 사용이 가능한 이·미용권(1만원권)을 분기별로 3매씩 한 해 총 12매가 지원된다.

 이·미용권을 받은 어르신들은 “나이 드니까 어두워서 좋은 게 있어도 잘 모를 때가 있다”라며 “직접 와서 설명을 해주니까 이해도 쉽고 돌아오는 장날에는 읍내 가서 머리 손질도 꼭 받아봐야겠다”라고 전했다.

무주=임재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