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내장산 주변 토탈랜드 주요 추진사업 보고회
정읍시 내장산 주변 토탈랜드 주요 추진사업 보고회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9.10.28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가을 관광으로 집중된 내장산을 사계절 체류형 관광지로 만들기 위해 내장산 주변 토탈랜드 조성에 나섰다.

이의 일환으로 시는 28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내장산 주변 토탈랜드 주요 추진사업 보고회를 가졌다.

이번 보고회는 내장호와 용산호 주변에서 추진중인 주요 관광 개발에 대한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공유하기 위해 준비됐다.

이 자리에는 유진섭 시장과 임민영 부시장을 비롯한 국·소장, 실·과장 등 13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성장전략실·관광과·환경과 등 총 7개 과에서 추진중인 월영습지와 솔티숲 생태관광지 조성사업 등 9건과 새롭게 구상하는 용산호 생태문화공원 조성사업 등 8건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이어 사업추진 부서 간 협조·개선사항에 대해 자유롭게 소통하며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유진섭 정읍시장은 “우리 시의 특색을 나타내고 다른 지자체와 차별화되는 경쟁력을 확보해달라”며 “앞으로 체계적인 계획 수립을 통해 지역경제를 살리고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이번 보고회에서 나온 의견을 종합해 내장산 문화광장과 용산호 주변 리조트를 중심으로 레저와 힐링이 함께하는 토탈체험형 인프라를 구축할 방침이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