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딧불농산물 맛, 제주도민들도 반했다!
반딧불농산물 맛, 제주도민들도 반했다!
  • 무주=임재훈 기자
  • 승인 2019.09.30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군은 지난 27일부터 29일까지 제주시농협하나로마트 제주점과 노형점 두 곳에서 무주반딧불농산물 판촉행사를 벌여 6천여만 원의 매출성과를 올렸다고 밝혔다.

 무주반딧불조합공동법인이 주관한 이번 판촉행사는 무주반딧불농산물을 납품할 수 있는 제주도 판로를 개척하고 생산량 증가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의 소득증대를 도모한다는 취지에서 진행된 것으로, 3일간 포도(MBA) 6천990kg과 사과(홍로) 6천48kg, 복숭아 5천280kg 등 총 1만 8천318kg을 판매했다.

 28일 판촉행사에 합류한 황인홍 무주군수와 무주군 담당 공무원, 그리고 농협중앙회 무주군지부(지부장 송혁)와 무주농협(농협장 곽동열), 구천동농협(농협장 양승옥)등 관계자들은‘한 알 사과 나눔’을 비롯한 ‘머루와인 시음’ 행사에 참여해 무주반딧불농산물을 알리고 머루와인 만들기 전단지를 배부하며 제주도민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제주도민들은 “그냥 납품된 게 아니라 무주사람들이 직접 가져온 사과를 맛보고 직접 살 수 있어서 미덥고 좋았다”며 “사과뿐만 아니라 포도랑 복숭아도 모두 맛있어서 앞으로도 무주반딧불 상표를 달고 있는 농산물을 보면 다시 사게 될 것 같다”고 전했다.

 황인홍 군수는 “제주도민들한테까지 무주반딧불농산물을 알리고 맛보일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기쁘다”라며 “농산물 공동수집장 수거판매사업도 본격화되고 있는 만큼 전국적으로 안정적인 판로를 확장시켜 나가는데 더욱 혼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무주=임재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