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단풍철 대비 내장산 상인학교 개강
정읍시 단풍철 대비 내장산 상인학교 개강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9.09.18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본격적인 단풍철을 앞두고 내장산을 찾는 전국 관광객에게 추억과 낭만을 안겨줄 관광지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시는 내장산이 대한민국의 가을 대표 관광지로서의 위상을 회복하기 위해 ‘상인학교’를 열고 입학식을 가졌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입학식에는 내장산번영회 상인 37명이 참석해 상인들의 자생력 강화를 위한 교육과 경영안정을 위한 발전적인 마인드 향상에 힘을 보탰다.

‘내장산 대한민국의 가을을 대표하다’의 주제로 열린 상인학교는 1일 2시간씩 총 7회에 걸쳐 9월 30일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관광 트렌드의 변화와 내장산 내 불법행위, 바가지요금, 호객행위 등 고질적인 문제 속에 쇠퇴해가는 내장산의 변화를 위해 상인들이 주체가 되어 스스로 해결책을 찾아가도록 지원한다.

또한, 지속 가능한 관광지로 성장시키고자 비교 견학과 관련 부서와의 간담회도 마련된다.

유진섭 정읍시장은 “문제를 인식하고 스스로 변화를 모색하기 위해 모인 상인들께 감사드린다”며 “이러한 변화는 정읍시의 관광자원인 내장산이 다시 한번 대한민국의 가을을 책임질 관광지로 변화할 수 있는 시작이다”고 말했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