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우체국 치매극복 선도단체로 선정
무주우체국 치매극복 선도단체로 선정
  • 무주=임재훈 기자
  • 승인 2019.09.17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군이 치매 친화적인 문화를 조성하고 사회적인 공감대 확산을 위한 치매극복 선도단체 양성 계획을 밝힌 가운데 무주우체국이 1호가 됐다.

 치매극복 선도단체는 비영리법인의 본점 및 지점으로 단체 구성원들이 치매파트너 교육에 참여하고 단체의 인프라와 재능을 활용해 치매극복 활동에 기여한 곳을 선정하는 것으로, 군은 지난 8월 관내 소재 단체들을 대상으로 모집 절차를 진행했으며 그 과정에서 동참 의사를 밝혔던 무주우체국에서 관련 교육을 진행했다.

 군에 따르면 무주우체국 직원들을 대상으로 △치매의 종의와 주요 증상, 치매 단계별 증상, △치매어르신을 대사는 자세와 의사소통법, △치매파트너 소개, 치매파트너의 역할 등을 교육했다.

 군보건의료원 치매안심센터 황영내 팀장은 “우리 군은 올해 처음 치매극복 선도단체 양성사업을 시작했고 무주우체국이 1호 현판을 달게 된 것”이라며“주민들의 방문이 잦고 또 활발하게 정보교류가 이뤄지는 단체라는 점에서 전 군민이 함께 하는 치매극복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군은 단체는 물론, 기관 및 기업, 학교, 도서관, 봉사모임 등으로 치매극복 분위기를 확산시켜 나간다는 방침으로 전 군민의 치매파트너화에 대한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치매극복 참여 신청 및 문의는 무주군보건의료원 치매안심팀(063-320-8607)으로 하면 된다.

무주=임재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