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소방서, 추석 연휴기간 특별경계근무 돌입
김제소방서, 추석 연휴기간 특별경계근무 돌입
  • 김제=조원영 기자
  • 승인 2019.09.10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소방서(서장 윤병헌) 11일부터 오는 15일까지 추석을 맞아 시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화재 예방 및 대응을 위한 특별경계근무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경계근무 기간에는 ▲당직관 상향조정 및 지휘체계 확립 ▲전통시장 등 화재 취약 지역 현장점검을 통한 위험 요인 제거 ▲119 구조·구급대 긴급 대응 태세 확립과 생활안전 서비스 강화 등을 펼칠 계획이다.

 특히, 소방서는 추석을 앞두고 판매시설 및 운수시설 등 다중운집시설에 대한 소방특별조사와 다중이용업소 비상구 점검 등을 마쳤으며, 전통시장 및 공단 등 취약대상 소방순찰을 강화하고 응급환자 이송대책을 마련하는 등 대응체계 구축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윤병헌 서장은 “연휴 기간 유동인구가 많아 이송 지연 및 사건·사고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철저한 대비로 시민들이 안전하게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제=조원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