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도 전북농협 본부장, 추석명절 대비 농산물 수급안정 현장 지도
유재도 전북농협 본부장, 추석명절 대비 농산물 수급안정 현장 지도
  • 김장천 기자
  • 승인 2019.09.04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재도 전북농협 본부장이 추석을 앞두고 재수용품 수급 및 식품안전 관리 상황을 파악하기 위해 하나로마트와 로컬푸드 직매장 등을 방문, 현장경영에 나섰다.

 유 본부장은 4일 최근 농산물 전용매장으로 새롭게 리모델링한 여의동의 하나로마트 전주점을 찾아 소비자가 주로 찾는 명절 성수품목의 판매가격 동향 및 식품위생 등 관리 전반에 대한 점검을 했다.

 또 소비자가 믿고 찾는 안전한 농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는 ‘신뢰받는 하나로마트’가 되어 달라고 당부하고 소비자를 위한 최적의 농산물 쇼핑공간을 만들도록 지도했다.

 하나로마트 전주점은 지난달 16일 농협의 정체성을 살려 농축산물 전용판매 매장으로 새롭게 탈바꿈해 ‘어느 매장보다 신선하고 안전한 고품질 농축산물을 공급하는 지역 대표 농협매장’으로 거듭나고 있다.

 유재도 본부장은 이날 방문을 통해 “고객이 눈감고 집어도 좋은 우리 농축산물을 소비자에게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는 전북농협을 만들자”고 당부했다.

 한편, 전북농협은 추석대비 식품안전을 위해 ‘특별상황실’을 오는 11일까지 자체 운영하며, 도내 관할 사업장의 특별점검을 통해 소비자의 안전 먹거리 사수를 위해 앞장서고 있다.

 김장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