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폭염특보기간 살수차 투입으로 쾌적한 환경 조성
군산시 폭염특보기간 살수차 투입으로 쾌적한 환경 조성
  • 정준모 기자
  • 승인 2019.08.19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가 폭염특보 기간 살수차를 통한 도심의 열섬 현상을 크게 줄여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시는 연일 폭염이 계속되자 도로 살수 차량 6대를 시 전역 도로에 투입, 도심 전역의 열기를 누그러뜨리는 데 주력하고 있다.

 특히, 차량통행이 빈번한 간선 도로와 갓길에 대한 집중적인 살수작업으로 상당한 효과를 거두고 있다.

또한, 보도가 없는 보행자, 자동차 겸용도로, 직접수혜 도로, 읍면 소재지 및 이면도로 일원에도 물을 뿌려 쾌적한 도심 환경 조성에 기여하고 있다.

 군산시 건설과 이선철 과장은 “폭염으로 인한 도로 융기 및 변형 예방으로 시민들이 한낮 무더위로 인한 불편이 조금이라도 줄어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군산=정준모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