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학년도 일반고 교육역량 강화 위해 현장 의견 담는다
2020학년도 일반고 교육역량 강화 위해 현장 의견 담는다
  • 김혜지 기자
  • 승인 2019.08.13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교육청이 일반고 교육역량 강화 프로그램 추진을 위해 학교현장 의견을 반영한다.

도교육청은 16일 7층 학습지원실에서 일반고 검토위원 10명, 교육청 관계자 3명과 함께 2020년 일반고 교육역량강화 프로그램 추진계획 수립을 위한 협의회를 진행한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일반고 교원과 학생의 교육 역량 강화를 위해 지원되고 있는 프로그램(예산포함)의 현장적합성을 살펴보고 개선점을 모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2020년 지원 방안에 대한 의견을 수렴한다.

도교육청은 이달 30일까지 일반고 94개교를 대상으로 2차 의견수렴을 거친 후 다음 달 6일 현장 의견 반영방법을 협의해 최종 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일반고 현장의견을 바탕으로 학교 특색을 살려 학생의 성장과 변화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학생중심 교육과정을 운영할 것”이라며 ”학생들의 진로·적성·흥미에 맞는 다양한 학습기회를 보장해 함께 배우고 성장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혜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