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경찰청, 직무스트레스 치료 전문기관 ‘마음동행센터’ 개소
전북경찰청, 직무스트레스 치료 전문기관 ‘마음동행센터’ 개소
  • 양병웅 기자
  • 승인 2019.08.12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관의 트라우마 등 직무스트레스 치료 전문기관인 ‘마음동행센터’가 전북에도 문을 열었다.

 12일 전북지방경찰청은 “전북경찰청과 예수병원이 경찰관의 외상 후 스트레스 예방·치료 등을 지원하는 ‘마음동행센터’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마음동행센터는 상담실과 검사실을 갖추고 바이오피드백 등 전문검사기계를 갖춰 정확한 검사 및 치료가 가능하도록 만들어졌다.

 마음동행센터에는 1급 임상심리전문가가 상주하며 경찰관의 심리 상담을 하고, 만약 치료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면 예수병원과 연계해 정신건강 진료를 받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조용식 전북경찰청장은 “마음동행센터 개소를 계기로 한층 더 밝고 건강한 조직으로 발전해 시민에게 보다 나은 치안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양병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