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강북구, 자매결연도시 청소년 교류캠프 실시
익산시-강북구, 자매결연도시 청소년 교류캠프 실시
  • 익산=문일철 기자
  • 승인 2019.08.11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는 관내 청소년 18명이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2박3일 간의 일정으로 서울특별시 강북구청소년수련관에서 열리는 청소년교류캠프에 참가했다.

청소년교류캠프는 익산시와 강북구가 지난 2011년 자매결연도시 협약을 맺어 양 도시를 격년으로 방문하는 교류 행사다.

올해 캠프는 강북구 자매결연도시인 고성군, 김천시, 익산시 총 4개 시군구, 약 100명 여명이 참가해 다양한 체험활동을 통해 우호를 다지기 위해 마련됐다.

캠프에 참가한 청소년들은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대학로 이화벽화마을에서 진행되는 조별미션인 ‘포토미션’을 수행했다.

또한, 근현대사 기념관, 국립4·19민주묘지, 고척야구장 등을 둘러보며, 지역의 역사와 문화를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윤경 익산시 여성청소년과장은 “청소년 시기에 필요한 에너지와 역량강화를 위해 다양한 참여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익산=문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