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서부보훈지청, 참전유공자 신축 주택 준공식
전북서부보훈지청, 참전유공자 신축 주택 준공식
  • 익산=문일철 기자
  • 승인 2019.08.07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서부보훈지청은 6일 고창군 무장면 소재 참전유공자의 신축 주택에서 사랑의 보금자리 준공식 및 입주행사를 실시했다.

지난해 12월 참전유공자 김영길씨는 불의의 화마로 자택이 전소되는 큰 피해를 입었다.

이에 전북서부보훈지청에서는 긴급 재해위로금과 온열 매트 등을 지원하고, 육군본부에서 추진하는 나라사랑 보금자리사업 지원 대상자로 추천했다.

이후 육군본부와 35사단 등 군부대의 보금자리 주택 신축이 신속히 추진됐다.

진행과정에서 고창군의 폐기물 처리 비용 면제 및 인허가 행정지원, 고창군 사회복지협의회의 생활용품 지원, 고창군 월남전참전자회 등 사회 각계의 관심과 지원으로 8개월 만에 주택을 신축하고 필수 생활용품까지 구비해 드리는 성과를 이뤄냈다.

전북서부보훈지청 관계자는 “천식 등 건강 상태가 좋지 않은 어르신을 위해 별도로 재가복지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며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국가유공자에 대한 국민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요청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서부보훈지청에서는 국가보훈처의 재가복지서비스 및 노인생활지원용품 무상제공, 노인장기요양법에 따른 재가·시설급여 비용 중 일부를 복권기금에서 지원하고 있다.

익산=문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