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친구 위해 매년 용돈 기부한 초등학생 이근준 군
어려운 친구 위해 매년 용돈 기부한 초등학생 이근준 군
  • 김기주 기자
  • 승인 2019.08.06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려운 친구를 도와달라며 전주에 사는 이근준(13)군이 1년간 모은 용돈을 기부했다.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는 6일 “전주교대부설초에 재학 중인 6학년 이근준 군이 지난 1년 동안 모은 용돈 13만1천560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 군은 청소년적십자(RCY) 단원으로 활동하며 올해로 7번째 나눔을 실천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기부한 금액만도 80만 원에 달한다.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 관계자는 “아이들의 기부는 금액으로 환산할 수 없는 값진 마음이 담겨 있어 더욱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김기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