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유명 관광지, 입장료 내면 상품권 준다
고창군 유명 관광지, 입장료 내면 상품권 준다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9.07.29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군수 유기상)은 고창읍성과 고인돌박물관 등 유명관광지에 유료입장객 대상으로 고창사랑상품권을 지급한다. 관광지 입장료를 받는 대신 이에 상응하는 지역화폐를 제공해 방문객이 보다 많은 지역물품을 구매할 목적으로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다.

 성인 입장료가 2,000원인 ‘고창읍성’은 1,000원의 상품권을, 입장료 3,000원인 ‘고인돌박물관’은 고창사랑상품권 2,000원으로 되돌려 받는다.

 고창사랑상품권은 고창지역에서만 사용할 수 있는 지역화폐로 1차 발행 규모는 23억원이다. 고창지역 소매업, 음식업, 숙박업, 서비스업 등 상품권 가맹점으로 등록한 모든 곳(7월 26일기준 1,400여곳)에서 사용할 수 있다.

 앞서 ‘고창읍성’은 드라마 ‘녹두꽃’을 비롯해 ‘미스터션샤인’ 등의 주요 장면이 촬영됐다. 최근에는 한복체험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해 유료 입장객만 2만4,000여명에 달했다.

 ‘고창 고인돌박물관’은 고창 고인돌 유적을 전문적으로 해설하고 선사시대 유물의 보존관리 등의 역할을 수행하는 1종 전문박물관이다.

 고창군 관계자는 “상품권 도입으로 외지 관광객이 주변 상가를 자연스럽게 이용하게 돼 관광지 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