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서 전북 서남권(고창·정읍·부안) 배구인 큰 잔치
고창서 전북 서남권(고창·정읍·부안) 배구인 큰 잔치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9.07.08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 서남권(고창·부안·정읍) 배구 동호인들의 큰잔치인 ‘제1회 서남권 동호인 배구대회’가 6~7일 고창군립체육관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올해 처음 열린 배구대회는 모두 21개 팀 선수와 응원단 300여명이 참여했다. 참가자들과 응원단은 서브, 토스, 스파이크로 이어지는 단계마다 환호하며 열광했다.

 정준영 고창군배구협회장은 “배구는 남녀노소 누구나 실내에서 쉽게 할 수 있는 종목으로, 유대관계를 높여주고 팀워크를 기를 수 있는 훌륭한 스포츠”라며 “이번 대회에 참가한 동호인 모두 소통과 화합으로 하나 되는 뜻깊은 대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이번 동호인 배구대회를 통해 인접한 자치단체간 상호 공동 이익을 추구하는 차원에서 생활체육 민간교류가 더욱 지속되고 활성화 되도록 다 같이 노력하자”고 말했다.

 대회결과 남자부는 1위 정읍 위너스, 2위 고창 고공A, 공동 3위 고창 고창클럽, 부안 다이렉트팀이 차지했다. 여자부는 1위 정읍 위너스, 2위 고창 베스트, 공동 3위 고창 모양성클럽, 정읍 신태인클럽이 차지했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