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수원전에 트로트계 아이돌 ‘신유’ 초청
전북, 수원전에 트로트계 아이돌 ‘신유’ 초청
  • 신중식 기자
  • 승인 2019.06.18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전, 시축 + 하프타임 특별공연... 신유, “전북의 K리그 3연패 우승 기원한다”
신유/전북현대구단 제공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트로트계 아이돌 유명 가수 ‘신유’를 초청한다.

전북현대는 23일 K리그1 17라운드 수원삼성과의 홈경기를 치르는 가운데 이날 신유가 전주성을 방문해 시축행사와 함께 하프타임 특별공연을 펼친다.

이번 초청은 이동국 선수와 평소 친분이 두터운 신유가 전북 소속 통산 200골을 달성한 이동국을 축하하고 전북의 K리그 3연패 달성을 응원하기 위해 나서며 성사됐다.

신유는 고교시절까지 축구선수로 활동했을 정도로 K리그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이동국 선수의 팬으로서 전북을 응원해왔다.

특히 지난 5월 26일 4대1 대승을 거둔 경남과의 경기에도 전주성을 찾아 응원하며 승리의 박수를 보냈다.

이날 하프타임에는 자신의 히트곡인 ‘시계바늘’과 ‘오르락 내리락’ 두 곡을 팬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신유는 “아시아 최고의 팀에 초대해 줘서 고맙다. 전북의 K리그 3연패와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응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경기도 전북 선수들은 호국 보훈 밀리터리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서며 하프타임에는 1천만 원 상당의 대명리조트 아쿠아월드 이용권을 팬들에게 선물한다.

신중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