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김제시지부 영농철 농촌일손돕기
농협중앙회 김제시지부 영농철 농촌일손돕기
  • 김제=조원영 기자
  • 승인 2019.06.07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 김제시지부(지부장 최기현)는 영농철을 맞아 농협 경제 전북지역본부 양곡자재단 등 20여 명과 함께 금만농협 육묘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이날 일손돕기는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고령화와 일손이 부족한 농촌의 일손돕기를 통한 농가소득 및 농업인과의 상생이라는 농협의 이념 실천을 위해 금만농협(조합장 최승운) 육묘장을 찾아 모판 나르기 등의 일손돕기를 통해 적기 영농에 차질이 없게 했다.

 금만농협 최승운 조합장은 “보리 수확이 끝나고 이모작 모내기가 시작되는 요즘이 ‘부지깽이 들 힘만 있어도 일손을 보태야 한다.’라는 속담이 있을 정도로 일손이 많이 부족한 상황에서 김제시지부의 일손돕기가 많은 도움이 됐다”며 감사를 전했다.

 김제시지부 최기현 지부장은 “앞으로도 우리 김제 관내에 일손이 부족한 농가 등에 여건이 허락하는 한 지속적인 일손돕기를 통해 일손 부족으로 적기 영농에 차질이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제=조원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