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농식품 가공 전문인력 집중 양성
임실군 농식품 가공 전문인력 집중 양성
  • 임실=박영기 기자
  • 승인 2019.05.24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군이 지역 융복합사업을 주도해 나갈 농식품 가공 전문인력 양성에 주력하고 있다.

군 농업기술센터는 지난 2월 14일부터 이달 23일까지 성수면 농산물종합가공센터 교육장에서 식품에 대한 기본 이해 및 제조, 가공에 대한 교육으로 농식품 가공 전문인력을 육성하는 식품가공기능사반 교육을 실시했다.

총 15회로 진행된 식품가공기능사반 교육은 식품위생, 영양학, 식품가공공정 등의 이론교육과 품질검사, 과채류가공, 식혜통조림제조 등의 실습교육으로, 식품가공기능사 자격취득을 위한 교육이다.

식품가공기능사는 농·축·수산물의 가공을 통한 부가가치 증대를 위해 산업현장에서 제조, 가공 업무를 담당할 기능 인력을 선발하는 자격제도다.

2018년까지는 연간 1회에 걸쳐 실시되었지만 올해부터는 연 2회로 취득 기회가 증가해 식품가공기기, 교육장, 식품교육실습장 등을 갖춘 농업기술센터의 농산물 가공교육을 위한 시설로 2016년부터 매년 식품가공기능사 교육을 실시해 왔다.

특히 농식품 신기술 적용교육과 향토음식 개발교육 등을 통해 농업의 융복합산업을 이끌 인재 양성에 앞장서고 있다.

최근 농업인들의 농산물 가공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가공식품 관련 위생법규가 강화됨에 따라 가공 전반에 대한 교육과 직접 가공품을 생산해 볼 수 있는 농산물가공센터의 중요성은 나날이 커지고 있다.

군 농업기술센터 홍성억 소장은 “단순한 자격증 취득을 위한 교육이 아닌 식품가공과 관련 법규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 증진으로 농민들의 창업에 도움이 될 것을 기대한다”며 “농산물가공창업을 위한 제품개발 및 신기술 적용 교육과 제과·제빵 등의 음식문화 교육도 실시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군은 7월 말부터 진행될 식품가공기능사 2차시험 응시생들의 필요시 가공실습교육장을 개방 이용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심 민 임실군수는 “농식품 융복합산업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만큼 많은 전문인력을 양성하는 노력이 필요하다”며 “농산물 가공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앞으로 가공산업 전반에 걸친 발전적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임실=박영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