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대 2019 국립대 시설 공간활용 평가 전국 1위
군산대 2019 국립대 시설 공간활용 평가 전국 1위
  • 조경장 기자
  • 승인 2019.05.21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대학교(총장 곽병선)가 ‘2019년 국립대학 공간활용 평가’에서 전국 1위를 차지했다.

 21일 군산대에 따르면 이번 평가는 국립대가 공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하도록 유도하기 위해 교육부가 실시하는 것으로 2009년부터 시작됐다.

 평가 기준은 공간 배정 및 규정의 적절성, 공간 활용률, 교육기본시설 및 연구시설의 기준 대비 사용 면적 비율, 초과공간의 회수면적, 공간 활용 제고를 위한 노력 등 5개 항목이다.

 전국의 국립대학을 거점대, 지역중심대, 교대, 특수목적대·전문대 등 4개 그룹으로 구분해 평가가 진행됐다.

 군산대는 초과 공간 관리실적, 공간 배정 및 규정의 적절성 등을 비롯한 모든 항목에서 고르게 높은 점수를 받았다.

 군산대는 이번 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국립대학 시설비 예산 배분 및 신규 사업 반영 지표로 활용할 계획이다.

 양현호 기획처장은 “비효율적인 공간을 효율적인 공간으로 적극적으로 개선하고 공간조정 위원회 등을 통해 공간 배분에 대한 구성원 만족도를 최대화하는 작업을 해왔다”면서 “앞으로도 공간 활용에 대한 구성원들의 의견에 귀 기울이면서 더욱 효율적인 학습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군산=조경장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