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종합사회복지관 경로식당 준공
고창군, 종합사회복지관 경로식당 준공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9.05.12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어르신들이 저렴하게 식사하는 고창종합사회복지관 경로식장이 널찍하고 쾌적한 공간으로 변모했다.

 고창군은 10일 고창종합사회복지관 광장에서 유기상 고창군수, 조규철 고창군의장, 복지관 이용어르신 및 관계자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로식당 증축 준공식을 열었다.

 고창군 종합사회복지관에서 운영하는 경로식당은 그간 비좁은 탓에 400여 명의 어르신들이 4교대로 줄을 서서도 30분이나 기다려 식사를 해야 하는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고창군에선 12억원 예산을 확보해 400㎡(약120평)규모의 경로식당을 증축해 넓고 쾌적한 공간에서 맛있는 식사를 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지난해 9월에 공사에 들어가 9개월여 만에 준공한 경로식당은 최신식 주방설비 등을 갖춰 전북도내 공공식당 중 최고를 자랑하는 시설을 갖췄다.

 이날 준공을 기념해 고창군 이용협회 봉사단(대표 정재식)에서 무료이용봉사를 했고, 선운사 경우스님, 유기상 고창군수, 조규철 군의장이 첫 개소를 기념하는 무료배식 봉사를 진행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복지는 필요한 곳에 골고루 그 손길이 미쳐야 하고, 체감할 수 있어야 한다”며 “어르신들의 든든한 노후를 책임지는 정책과지 지원으로 따뜻한 효심행정을 펼쳐가겠다”고 말했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