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세관 개청 120주년 기념행사 가져
군산세관 개청 120주년 기념행사 가져
  • 조경장 기자
  • 승인 2019.05.02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세관(세관장 윤인채)이 개청 120주년을 맞아 기념행사와 문화의 날 행사를 실시했다.

 2일 군산세관에 따르면 대한제국 고종황제 광무3년인 1899년 5월 1일 군산항 개항과 함께 설치된 군산세관((海關)은 우리나라 중서부해안의 관문인 항만세관으로 시작해 해방 후 대한민국의 선진화와 경제발전을 위해 군산항과 함께했다.

 이에 군산세관은 1일 제120주년 기념행사를 갖고 관세행정 발전에 크게 이여한 세관 직원과 세정협조자에 대해 표창하고 그 노고를 치하했다.

 윤인채 세관장은 “지역 경제가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FTA 컨설팅, 세정지원, 미환급금 찾아주기 등 관세행정의 모든 역량을 수출기업 지원에 집중해야 한다”면서 “군산항을 통한 전자상거래 수출과 중소기업 제품의 수출이 활발해질 수 있도록 각 지자체 등과 협업해 군산항을 관세청이 추진하는 수출물류단지 시범지역으로 지정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군산세관은 활기찬 조직문화 구현을 위해 전 직원 은파호수공원 걷기 체육행사와 세관 내 인문학 창고 ‘정담’에서 세관역사 강의 및 군산대 산학협력단 주관 음악회 등 문화의 날 행사도 실시했다.

 군산=조경장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